리즈성형칼럼

제목

자연스럽게 오래 가게 해 주세요!

중년의 여성이 병원을 방문했다. 눈꺼풀이 처져서 눈 가쪽은 이미 아랫눈꺼풀과 붙어버려서 진물러 있었고, 윗눈꺼풀의 속눈썹은 눈을 찔러서 안과치료를 많이 받고 있다고 한다.

 

이 분의 소원은 어떻게든 시원하게 눈 한번 떠보는 것이라고 한다. 그리고 다시는 안과에서 속눈썹을 뽑는 고통을 겪지 않았으면 한다고 하면서 진료실에서 이야기하고 있다.

 

곰곰이 살펴보니, 눈이 잘 떠지지 않아서 그런지 눈썹을 한참 치켜뜨면서 눈을 뜨는 모습에 턱이 앞으로 보일 만큼 들고 있었다. 그러지 않으면 앞이 잘 보이지 않아서 처음에는 이 정도는 아니지만, 점점 심해졌다고 이야기 한다. 그러다 보니 이마에는 굵은 주름이 고랑처럼 패여져 있었다.

 

그래서 여러 가지 수술법을 이야기하니 함께 온 딸과 함께 이야기하기를 ‘보기 싫지 않게 자연스럽게’ 해 달라고 한다.

 

사실, 이런 수술을 하는 모든 사람들이 이런 이야기를 한다. 자연스럽게!, 하지만 이것은 쉬운 일이 아니다.

 

왜냐하면 이렇게 수술을 하면서 처진 피부와 눈꺼풀의 지방도 제거하고, 쌍꺼풀을 만들어주면, 위로 치켜 올라갔던 눈썹이 아래로 처져 내려오면서 눈과 눈썹사이가 가까워진다. 여기에 커진 눈이 함께 있으면, 흔히 말하는 ‘부릅뜬 눈, 성난 눈’의 모습이 된다.

 

수술 전보다 더 못한 인상이 되니 40-50대 중년층들의 눈 수술에 대한 고민이 여기 있는 것이다. 이것을 조금이나마 완화시키기 위해 눈썹 당김 수술을 해서 인상을 좋게 만들어줄 수 있지만, 그래도 수술 전과는 다른 인상이 생길 수밖에 없다.

 

그래서 환자와 보호자에게 물어보았다.

‘어머니!, 만약 이 수술을 하신다면, 수술한 효과가 얼마나 오래 갔으면 좋겠습니까?’ 하니

환자와 딸은 ‘다시는 수술하지 않을 수 있게 해 주세요.’라고 한다. 그래서

‘이 수술을 여지껏 처진 눈꺼풀은 해결해 드릴 수는 있지만, 앞으로 처질 것은 예방할 수는 없습니다. 그래서 만약 지금 원하시는 대로 자연스럽게 수술해 드리면, 1년도 채 안 되서 다시 원래대로 돌아갈 수밖에 없습니다.’라고 말해 주었다.

그래서 처음에는 눈썹과 눈 수술을 정확하게 원칙대로 처진 양 만큼 제대로 수술해 주어야 한다고 설명하고 나서 수술을 해 주었다.

 

수술은 별 문제없이 잘 진행되었고, 수술 후 2개월째는 조금 어색한 곳이 있었지만, 6개월 정도 지나고 나니 자연스러운 모습이 보이기 시작했고, 1년 정도가 되니 주위 사람들로부터 수술 잘 했다고 좋은 말을 많이 듣는다고 한다. 그리고 한 마디, ‘그 때 선생님 말씀 듣기를 잘 한 것 같아요.’

 

요즘은 이런 일들로 인해 환자들을 설득해서 오래 갈 수 있는 수술을 해 주느라 고민을 해야 할 때가 많이 있다.

 

점점 쉽고 간단하게 수술하는 것을 찾다 보니 수술 기법도 그런 쪽으로 발전하고 있는 것을 느낀다. 영구적으로 지속된다고 광고하는 필러, 실로 하는 주름 리프팅시술, 레이저나 고주파로 리프팅을 하는 시술, 게다가 요즘 유행하고 있는 줄기세포 시술 등 간단하게 하면서도 오래 갈 수 있는 시술들이 매스컴이나 광고에서 홍수를 이루고 있는 것을 보니 사람들이 얼마나 이런 간단하고 오래갈 수 있는 시술에 목말라하고 있는지 알 수 있다.

 

하지만 성형외과를 10년 이상 해 온 필자의 경험 상 이런 시술들은 다들 치명적인 결함을 안고 있다. 여지껏 1년 이상 오랫동안 유지되는 리프팅은 아직 나온 적이 거의 없었고, 필러 역시 영구적인 것은 자연적으로 분해가 되지 않는 성분이라서 시간이 지나고 나서 피부 속으로 퍼지고 나면 제거할 방법이 없다는 것이 사실이다. 또 줄기 세포 시술은 이미 효과가 없다는 것이 사실로 결론이 나고 있다.

 

간단하고 회복이 빠른 시술이 꼭 필요한 경우도 있다. 가령, 1-2주 뒤에 중요한 약속이나 행사가 있어서 자신의 외모를 좀 더 잘 보이게 해야할 필요가 있는 경우 수술을 하기에는 회복시간이 부족하다. 이럴 때 이런 시술들이 무엇보다도 필요하다고 하겠다.

 

결국 쉽고 회복이 빠른 방법으로 자연스럽게 수술하는 것은 오랫동안 유지될 수 없고, 번거롭고 고생스러울 수는 있지만, 원칙대로 수술하는 것이 나중에 좋은 결과를 오랫동안 유지할 수 있는 가장 중요한 방법이 아닌가 한다.

첨부파일 다운로드

등록자관리자

등록일2015-01-22

조회수2,706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